제목 : 11회 민통선예술제를 마치고
이름 : 박시동


등록일 : 2010-10-17 22:31
조회수 : 1798
 


나는 모두가 예술가라고 생각한다.
인간은 춤추며 노래하고 표현하는 본능으로 태어나나 일부는  
소시절의 잘못된 기억으로 스스로 예술과 담을 쌓고 있다.
예술은 보이고 안 보이는 차이라서 느끼지 못하고 지나칠 뿐이다.

‘결국은 자연’
사소한 잡초마저도 가만히 들여다보면 그 속에 어떤 화려함도 침범함 수 없는 감동이 있다.
자연에서 예술을 발견함은 진정한 행복이다.
일각의 논리는 자연과 맞서며 제초제를 생각하고 당장의 겉모습으로 더 깊은 병을 키운다.

자연과 개성을 존중하지 않은 사회는 ‘교육 병’을 만들었고
개인의 능력을 찾을 시간조차 허락하지 않아 ‘전 국민을 학자 화’ 하려는 듯 낭비로
모두를 지치게 하고 있다. 지금 우리는 한발뒤로 쉬어가는 용기가 필요하다.

존재하는 모든 것은 아름답다. 각기 다른 사고와 욕구로 다양한 삶을 살아가는 우리는
자연과 함께하는 문화를 만들어야한다.
민통선예술제는 평화를 사랑하는 이 땅의 모든 사람들과 함께 자연이고 싶어 한다.

이제 DMZ 민통선의 바람은
우리네 귓볼을 감아돌아 감동의 전율로 세계인의 가슴으로 다가간다.

소슬한 가을소리에 몸을 맞기고 낙엽과 뒹굴다 구름 한 점에 낙엽 한 장
손가락 침 발라 붙여보는 상상은 행복한 삶의 농담이다. ^^


2010년 10월   박 시 동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61  석장리미술관 개관일정 변경 안내 1 3393
60  2010 제11회 민통선예술제 2610
59  박선생님.... 1 2503
58  민통선예술극장에서 월드컵 응원합니다. 2501
57  한탄강 조각 흐름 전 1 2491
56  [여행영상]DMZ 민통선 석장리 미술관 2396
55  민통선예술제 긴급공지!! 2501
54  민통선예술제 운영회의 2489
53  2010 현대 야외조각 흐름展 2389
52  2010년 대한민국 민통선 예술제 야외설치 미술기획안 (2010 the outdoor installation art proposals of DMZ art festival) 2212
51  2010 제11회 민통선예술제 2193
50  추임새 문화 1877
49  뮬란 감사합니다 1 1917
 11회 민통선예술제를 마치고 1798
47  2010 민통선예술제 송년모임 4 1949
      


enFree